자유로운 이야기들을 나누어 BOA요^_^

면접볼때 난감한 질문 SIZERS 평점: 없음 조회: 3604
저는 프리랜서라 인터뷰를 자주 하는 편인데요..
자주 묻는 질문임에도 불구하고 답변하기 힘든 질문이 있습니다.
우리 회사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냐..
이 프로젝트에 대해서 궁금한것은 없냐..
질문이 없다고 하기에도 좀 무성의 해보이고..
쓰잘데기 없는 질문 하자니.. 좀 사람이 실없어 보이고
그렇다고 민감한 질문을 하자니 약간 도박을 하는 기분이고..
 
여러분들은 어떻게 답변하시는지..
태그 : 면접 인터뷰
작성자 정보
SIZERS
Level 66
 [EXP.73/250]

메일:  비공개

글등록 +12 3540 덧글등록 +3 1549
자기소개
프리랜서(13년차 고급기술자) / 주력분야 : C#, Asp.net, Jsp, Java, Miplatform, Struts, Spring, Ibatis, ProFrame / 관심분야 : HTML5, 웹게임, SNS, 모바일 / 이력 : - 육군만기제대 - 숭실대학교 섬유공학과 졸업 - 건국대학교 정보통신대학원 졸업(정보보안 전공)
글 공유하기 |
  tweet facebook
2009-09-28 오전 9:01:26
나도한마디
사용자
아카아이            [2009-09-28]
Level 26
 [EXP.18/50]
전 솔직하게 민감한것 까지 궁금한건 다 물어보는 편입니다만..^^
프리 인터뷰는 안해봤지만...^^
사용자
소년포비            [2009-09-28]
Level 99
 [EXP.만랩]
저같은 경우에는 회사 선택시....인터넷을 이용해서 알아보거나....지인분들을 통해서

알고 보고 가기 때문에 물어보면 본대로 말씀을 드리는 편이지요
사용자
아이대루            [2009-09-28]
Level 44
 [EXP.69/100]
전 "저에 대해서는 어디까지 알고 계시나요?" 하고 물어보는데 ㅡㅡ;.
사용자
귀뫄뉘            [2009-09-28]
Level 50
 [EXP.15/100]
외국인이 Can you speak English? 라고 물으면 제가 Can you speak Korean? 이라고 되묻는것과 비슷하군요...ㅎㅎㅎㅎ
사용자
엔젤루스            [2009-09-28]
Level 99
 [EXP.만랩]
헙...공격적인 태도로요? ㅎ
사용자
아이대루            [2009-09-28]
Level 44
 [EXP.69/100]
가서 면접을 보는 사람은 그 면접을 보기 위해 얼마나 많은 준비를 하고 가는데.. 가끔 그렇게 성의없고 개념없는 면접관을 볼때는 과감히 던지죠. "저에 대해서는 어디까지 아시나요?"
사용자
아이대루            [2009-09-28]
Level 44
 [EXP.69/100]
공격적인건 아니지만 요새 일부러 그냥 부르는 사람도 많은데 막 던지는 분들 계시거든요. 저에 대해서도 모르고 일단 얼굴부터 보자는 분들이 많아서 ㅡㅡ;
사용자
엔젤루스            [2009-09-28]
Level 99
 [EXP.만랩]
아하 그렇게 되는군요
하긴 많는 말이시긴 하네요 ㅎㅎ
나중에 참고 하겠습니다 ^ㅡ^
사용자
모닝커피            [2009-09-28]
Level 16
 [EXP.17/70]
현명하신 질문이네요 ..
회사에 이런 태도를 보여야지 훗날 계약이 성사 되어서 일을 하더라도 만만하게 보지않죠. 이 정도 자신감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저도 이런 방식으로 응수를 하는데, 대부분 좋은 기업들은 이런 쓸데 없는 질문은 하지도 않고 한다고해서 제가 이런식으로 역으로 물어본다고해서 사람을 안쓰지는 않습니다. 그런 회사가 좋은 회사구요. 저도 공감합니다.
사용자
스푸레이            [2009-09-28]
Level 41
 [EXP.5/100]
사람앞에서 말을 잘 못하는 타입이라 힘들군요.
음... 한 2년만에 한번 인터뷰 보기를 한번 해야 할듯한데.. 걱정이군요.
사용자
레몬도리            [2009-09-28]
Level 64
 [EXP.63/250]
그래도 대충은 물어보는게 ㅎㅎㅎ
참 껄적지근 하죠
글리스트
웃긴 낙서.[5]+1  닷넷파워
여자들의 신기한 생각들.[11]+11  아이대루
윈도우 7 사전 책 30%할인 쿠폰[1]  MJ
컴퓨터 조립 추천 부탁드립니다. ㅠㅠ[2]+5  이광현
[RE] 컴퓨터 조립 추천 부탁드립니다. ㅠㅠ[6]+1  한진수
사이보그 오바마[5]  피요히코~
아 오늘은 피곤한 하루네요 ㅠㅠ[4]+6  소년포비
러시아 프로그래머의 날 지정.(그런데 한국은 왜 사무직일까요??)[5]+1  아이대루
 ★현재글->   면접볼때 난감한 질문[7]+6  SIZERS
다음달에 열리는 부산 국제 영화제 보러 고고~~~[1]+1 파일첨부 소년포비
엄청난 시행착오..[3]  홍추니
'낙천적'인 성격 살 안 빠진다[4]+1  소년포비
[서울의 산책로 2곳] 편안한 친구같은… 가을 문턱의 우이령길을 만나다[1]+1  소년포비
서울 70%까지 세일.."이렇게 쇼핑하세요"[1]  소년포비
음.. 훈스는 왜 개인정보 이멜이 수정안될까요..=ㅂ=??[2]  레몬
누구의 뒷모습인지 맞춰보세요^^[7]+6 파일첨부 테디
이것의 의미/의도는..?[4]  홍추니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15]+5  아이대루